이준석 만난 김종인 “내 결심은 11월 5일 지나봐야”



국민의힘 이준석 대표와 김종인 전 비상대책위원장이 서울 시내 모처에서 오찬 회동을 가졌습니다. 오늘 만남은 이 대표의 요청으로 이뤄졌습니다. 이와 관련해 국민의힘 대선 후보 선출이 열흘 정도 앞으로 다가오면서 김 전 위원장의 등판이 임박한 것 아니냐는 해석이 나오고 있습니다.
기사 더보기


해선디비

선물디비

해외선물디비


추천 기사 글