이재명 “차별금지법, 일방통행식 처리 바람직하지 않아”



민주당 이재명 대선 후보가 차별금지법에 대해 “일방통행식의 처리는 바람직하지 않다는 생각이 든다”는 입장을 밝혔습니다. 이 후보는 오늘 서울 종로구에 위치한 한국기독교회관을 방문, 한국교회총연합회 간부들을 만난 자리에서 “이 문제는 충분한 논의와 토론을 통해 얼마든지 사회적 합의에 이를 수 있는 사안”이라며 이같이 말했습니다.
기사 더보기


해선디비

선물디비

해외선물디비


추천 기사 글