‘도이치 김건희’ vs ‘대장동 최기원’…증인 채택에 설전



어제 국회 정무위 국정감사에서 민주당이 윤석열 전 검찰총장의 배우자 김건희 씨를 주가 조작 사건 증인으로 요청하자, 국민의힘이 대장동 개발 의혹과 관련해 최기원 SK행복나눔재단 이사장을 증인으로 부르자고 맞서며 설전을 벌였습니다.
기사 더보기


해선디비

선물디비

해외선물디비


추천 기사 글