국민의힘, ‘대장동 게이트’ 총공세



국민의힘은 대장동 개발 의혹과 관련해 민주당 대권 주자인 이재명 경기지사가 연루된 ‘대장동 게이트’로 규정하고 총공세를 이어갔습니다. 김기현 원내대표는 이 지사가 시원하게 해명하지 못하고 있다며, “더 숨기고 버티면 제2의 조국 사태를 겪게 될 것”이라고 말했습니다.
기사 더보기


해선디비

선물디비

해외선물디비


추천 기사 글